컨텐츠 바로가기

'홍콩 부촌댁' 강수정, 홈베이킹 늙은 애미 힘드다...김숙 "그냥 맛집가자!! 초라하다 ㅋㅋㅋㅋㅋ"[TEN★]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조준원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강수정이 일상을 전했다.

방송인 강수정은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원래 목표는 버터링 쿠키였는데 농도가 잘못되었는지 아니면 별모양 깍지가 작았는지... 반죽이 짤주머니에서 나오지 않아서 결국 내 성질 폭발! 아우! 그냥 조금씩 떠서 누르자! 아들과 정말 성질대로 만든 버터 쿠키 제일 목 막히는 쿠키 탄생! 물 1리터 마셔야 함ㅋㅋ"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아들아베이킹좀쉬자 #버터를일주일에몇개를쓰는거니 #늙은애미힘들다 #홍콩 #홈베이킹 #hongkong #buttercookies"라는 해시태그를 닷븥였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강수정이 아들과 같이 만든 쿠키를 찍은 모습이 담겨 있다.

한편 KBS 아나운서 출신인 강수정은 지난 2008년 하버드 출신 홍콩 금융계 종사자 재미 교포 남편과 결혼했고, 2014년 아들을 출산했다.

사진=강수정 SNS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아이와 어른이 함께 듣는 동화 [스타책방]
스타 비하인드 포토&영상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