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신사와 아가씨' 지현우, 이세희X이태리에 질투 "최근 생긴 남친?" [TV캡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지현우 이태리 이세희 / 사진=KBS2 신사와 아가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신사와 아가씨' 지현우가 이세희에게 질투심을 느꼈다.

5일 KBS2 주말드라마 '신사와 아가씨'(극본 김사경·연출 신창석) 박단단(이세희)에 질투하를 하는 이영구(지현우)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영국은 학교 선배 마현빈(이태리)을 만난 박단단을 발견했다. 그는 두 사람이 다정하게 대화하는 모습을 목격하고 묘한 감정을 느꼈다.

이후 회사로 돌아온 그는 두 사람의 모습을 회상했다. 그러면서 "정말 두 사람 뭐야. 진짜 남친인가"라며 "뽀뽀가 분명 처음이라고 그랬는데. 그럼 최근에 생긴 남친?"이라고 혼잣말했다.

이어 "남친이든 뭐든 나랑 무슨 상관이냐"고 말한 그는 생각을 떨치고 서류에 집중하려 했다. 그러나 곧 "머리에도 눈에도 하나도 안 들어오고. 내가 왜 이러는 거냐"며 스스로를 한심해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