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연합뉴스TV 스페셜] 205회 : 부모의 부모가 됐다…영 케어러의 비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TV 스페셜] 205회 : 부모의 부모가 됐다…영 케어러의 비극

저출산과 고령화가 맞물리면서 아픈 부모나 조부모를 돌봐야 하는 청년, '영 케어러'가 늘고 있다.

최근 뇌졸중 환자인 아버지를 방치해 숨지게 한 일명 '청년 간병 살인 사건'의 속 사정이 알려지면서 '영 케어러'의 비극을 불러일으킨 복지의 사각지대가 지적받고 있다.

하지만 현재 국내에서는 영 케어러를 대략 3만 명가량으로 추정할 뿐 제대로 된 실태조사조차 이루어지지 않은 상태.

국내 영 케어러의 실태와 현주소를 알아보고 실질적인 대책 방안에 대해 알아본다.

PD 명노현

AD 윤성준

작가 고아라 박예솔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