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질병과 위생관리

오미크론 확진자 3명 추가, 누적 12명···신규 확진 5128명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경향신문

지난 4일 오전 서울 송파구 송파보건소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인근 인도가 검사를 받으려는 시민들로 가득 차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감염자가 3명 늘어 누적 12명으로 집계됐다.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닷새 연속 5000명 안팎을 기록했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5일 0시 기준 신규 확진자가 5128명이라고 밝혔다. 국내 발생 확진자 수는 5104명, 해외 유입은 24명이다. 국내 발생 확진자를 지역별로 보면 서울 2022명, 경기 1484명, 인천 336명으로 수도권이 75.3%(3842명)다. 부산 207명, 대구 117명, 광주 40명, 대전 141명, 울산 16명, 세종 16명, 강원 116명, 충북 82명, 충남 174명, 전북 56명, 전남 47명, 경북 98명, 경남 136명, 제주 16명이 추가 확진됐다.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확진 사례는 국내 감염 3건이 새로 확인됐다. 누적 감염자는 해외 유입 4명, 국내 감염 8명 등 12명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는 43명 늘어 누적 3852명(치명률 0.81%)이다. 입원 중인 위중증 환자는 744명으로 전날보다 8명 줄었다. 지난해 1월 국내에서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누적 확진자는 47만3034명이다.

전날 오후 5시 기준 코로나19 중환자 병상 가동률은 79.1%다. 보유병상 1237개 중 입원 가능 병상은 259개다. 수도권 중환자 병상만 보면 85.5%가 가동 중이다. 중등증 환자를 치료하는 일반 병상은 70.1%가 찬 상태로, 1만1583개 중 3461개가 비어 있다.

이날 0시까지 4267만6990명이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을 마쳤다. 전날 2만1605명이 접종했다. 인구 대비 1차 접종률은 83.1%다. 기본접종을 마친 접종 완료자는 5만3033명 늘어 총 4133만9847명(인구 대비 80.5%)이다. 3차 접종자(추가접종자)는 누적 395만2609명으로 전날 9만6368명이 참여했다. 인구 대비 3차 접종률은 7.7%다.

노도현 기자 hyunee@kyunghyang.com

▶ [뉴스레터] 식생활 정보, 끼니로그에서 받아보세요!
▶ [뉴스레터]교양 레터 ‘인스피아’로 영감을 구독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