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황민현, '옷소매' OST '모든 날을 너와 함께 할게' 오늘(5일) 발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정혜연 기자]그룹 뉴이스트 멤버 황민현이 '옷소매 붉은 끝동'의 따뜻한 감성을 노래했다.

5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황민현이 가창에 참여한 MBC 금토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 OST PART.4 '모든 날을 너와 함께 할게'가 발매된다.

'모든 날을 너와 함께 할게'는 아름다운 피아노 선율과 감성적인 멜로디가 인상적인 몽환적인 분위기의 곡이다. '호텔 델루나' OST인 먼데이키즈와 펀치의 'Another Day (어나더 데이)', '냄새를 보는 소녀' OST인 로꼬와 유주(여자친구)의 '우연히 봄' 등 다수의 히트곡을 작곡한 Noheul(노을)과 신예 작곡가 백마리가 참여해 높은 완성도를 견인했다.

황민현은 특유의 감미롭고 부드러운 목소리가 "내 곁에 남아 / 꽃을 피워줘 / 난 그거면 돼 / 너 하나면 돼 / 모든 날을 너와 함께 할게 / 내 마음속엔 오직 너 하나뿐인 걸", "아름다운 처음 그때처럼 / 내 마음속에 오래도록 있어주길 / 오늘도 네 생각에 잠들어"라는 따뜻한 가사에 더욱 매력적으로 담겨 리스너들의 좋은 반응이 기대된다.

휘인의 '바라고 바라', 벤의 '잠들지 않는 별', 정세운의 '네가 나의 기적인 것처럼'에 이어 황민현의 '모든 날을 너와 함께 할게'까지 합류하며 '옷소매 붉은 끝동'은 자타공인 신규 'OST 맛집'에 등극하게 됐다.

'옷소매 붉은 끝동'은 자신이 선택한 삶을 지키고자 한 궁녀와 사랑보다 나라가 우선이었던 제왕의 애절한 궁중 로맨스 기록을 그린 멜로 사극이다. 시청자들의 호평 속 매주 금, 토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되고 있다.

황민현이 참여한 '옷소매 붉은 끝동'의 네 번째 OST '모든 날을 너와 함께 할게'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사진 = TOON STUDIO 제공]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