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한별 남편' 유인석, 승리따라 구속? 특수폭행교사 징역 8개월 구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버닝썬' 사태에 연루된 빅뱅 전 멤버 승리의 사업 파트너이자 배우 박한별의 남편 유인석이 특수폭행교사 혐의로 실형을 구형 받았다.

4일 스타뉴스에 따르면 수원지방법원 형사14단독은 오는 22일 유인석의 특수폭행교사 혐의 등 총 6명에 대한 1심 선고기일을 연다. 유인석은 지난달 16일 열린 결심공판에서 징역 8개월의 실형을 구형 받았다.

앞서 승리는 2015년 12월 30일 강남의 한 포차에서 지인들과 술을 마시던 도중 다른 손님과 시비가 붙었다. 이에 유인석 등이 있던 단체 채팅방에 이 사실을 알렸고 이후 유인석은 폭력조직원을 불러 피해자들을 주점 뒷골목으로 불러 욕설과 위협을 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유인석은 '버닝썬' 관련 성매매 알선 등 각종 혐의로 지난해 12월 징역 1년 8월에 집행유예 3년을 선고받았으며 항소심을 포기하면서 형이 확정된 바 있다.

군 검찰은 지난 1월 승리의 성매매 알선, 횡령 등의 혐의에 대한 증인신문에 앞서 승리와 유인석 등에 대해 이 혐의를 추가해 기소했고 승리의 본 재판에 특수폭행교사 혐의를 추가해 조사한 바 있다.

한편, 승리는 지난 8월 성매매 알선, 횡령, 특수폭행교사 등 9개 혐의가 모두 유죄로 인정, 징역 3년을 선고받고 법정 구속됐으며 항소심을 준비 중이다.

유인석은 지난 2017년 11월 배우 박한별과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