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차준환·김예림 쇼트 1위‥'올림픽 티켓 경쟁 시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피겨스케이팅 베이징올림픽 대표 1차 선발전에서 차준환과 김예림 선수가 쇼트프로그램 1위를 차지했습니다.

손장훈 기자입니다.

◀ 리포트 ▶

남녀 각각 2장의 출전권이 걸린 베이징올림픽 대표 선발전.

차준환의 출발은 불안했습니다.

첫 4회전 점프 착지 과정에서 넘어진데다..회전 수가 모자라 수행 점수를 깎였습니다.

그래도 더 이상 흔들리지 않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