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전면 폐쇄 조치된 인천 미추홀구 교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스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천=뉴스핌] 정일구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인 '오미크론' 국내 첫 감염자가 다닌 인천의 한 교회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라 나오는 가운데 4일 오후 시설 내 첫 '오미크론' 집단감염이 발생한 인천 미추홀구의 교회가 폐쇄돼 있다. 4일 인천시에 따르면 이 교회의 코로나19 관련 확진자는 전날 6명이 추가돼 모두 17명으로 늘어났다. 이들 확진자 6명은 오미크론 변이 의심 확진자로도 분류돼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2021.12.04 mironj19@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