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위드 코로나' 단계적 시행

경남 사망 1명 41명 신규 확진…산발적 감염 이어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주철인 기자] 경상남도는 4일 오후 2시 기준, 도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41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지역별로는 창원 15명, 통영 11명, 거제 7명, 합천 3명, 사천 2명, 고성·하동·거창 각 1명이다.

창원 확진자 15명 중 8명은 도내 확진자의 가족이다. 4명은 증상발현 검사자, 2명은 수도권 관련 확진자의 지인과 가족이다. 나머지 1명은 타지역 확진자의 직장동료다.

통영·거제 9명은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다. 4명은 통영 소재 복지시설 관련으로 이곳의 관련 누적 확진자는 총 15명이다.

해당 시설은 현재 폐쇄 중이며, 통영시 방역 당국에서는 확진자 추가 발생에 따라 접촉자 재분류 및 심층 역학 재조사 중이다.

나머지 거제 확진자 4명은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 1명은 거제 소재 학교 관련이다.

합천 확진자 3명 중 2명은 도내 확진자의 가족, 1명은 타지역 확진자의 지인이다.

사천 확진자 2명은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다.

고성 확진자 1명과 하동 확진자 1명은 도내 확진자의 지인이다.

거창 확진자 1명은 타지역 확진자의 가족이다.

전날 오후 울산 양지요양병원에 입원 치료 중이던 80대 환자 한 명이 숨졌다.

이에 따라 도내 누적 확진자는 총 1만5432명(입원 1천28명, 퇴원 1만4350명, 사망 54명)으로 늘었다.

영남취재본부 주철인 기자 lx90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