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입 1호' 조동연 사퇴‥"악랄한 신상털기는 범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민주당 이재명 후보의 첫 영입 인사였던 조동연 공동 상임선대위원장이 사생활 논란이 커지자 결국 사퇴했습니다.

조 위원장은 일부 유튜브 채널의 인격 살인적 공격으로부터 아이들을 보호하기 위해 사퇴했다고 밝혔습니다.

민주당은 사의를 수용하면서도 자녀의 개인정보까지 공개한 건 범죄라면서, 해당 채널 관계자들을 고발했습니다.

김지경 기자가 전해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