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남아공 연구진 "오미크론 재감염 위험, 델타의 3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우리나라에도 퍼진 오미크론 변이가 얼마나 강한 변이인지는 아직 정확하지가 않습니다. 이 오미크론 변이의 감염력을 보여주는 연구 결과가 외국에서 처음 나왔습니다. 다시 걸릴 위험이 델타 변이보다 훨씬 크다고 합니다.

김지아 기자입니다.

[기자]

남아공 연구진은 오미크론 변이의 재감염 위험이 델타 변이 바이러스보다 3배 높다고 밝혔습니다.

오미크론 변이가 퍼진 걸로 추정되는 시기, 코로나에 걸린 사례를 분석한 결과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