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카드뉴스] 엔씨소프트의 북미-유럽 공략 선봉장 '리니지2M' 출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복동실 에디터] 엔씨소프트의 북미·유럽 게임시장 진출 선봉장으로 나선 모바일 MMORPG '리니지2M'의 어깨가 무겁다.

리니지2M은 경쟁사 대비 저조한 엔씨소프트의 해외 매출 비율을 끌어 올림과 동시에 신작 '리니지W'의 북미·유럽 출시를 앞두고 리니지 지식재산권(IP)을 서구권에 각인시켜야 하는 중책을 맡았다. 즉 리니지2M이 리니지W의 마중물이 돼야 한다는 것이다.

테크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테크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테크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테크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테크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테크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테크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저작권자 Copyright ⓒ 테크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