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훈훈한 시상식…'최고 선수상' 이정후, 시상은 아버지 이종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2021 한국프로야구 타율 1위 이정후(23·키움 히어로즈)가 한국프로야구은퇴선수협회(한은회)가 선정한 '올해 최고 선수'로 뽑혔습니다.

시상식에는 이정후의 아버지인 이종범 한은회 부회장 겸 LG 트윈스 코치가 시상자로 나서 아버지가 아들에게 직접 상을 수여하는 진풍경이 펼쳐졌습니다.

2일 낮 12시 서울 강남구 리베라호텔에서 열린 '2021 한국프로야구 은퇴선수의 날 시상식'에서 이정후가 '2021 최고의 선수상'을 받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