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미, 북핵대응 작전계획 최신화…내년 전작권 FOC 평가 합의(종합3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미 국방장관, SCM 공동성명 발표…내년까지 연합사본부 평택 이전

'주한미군 현전력 지속유지' 문구 복원…"대만해협 안정중요" 첫 명시



(서울=연합뉴스) 김용래 정빛나 기자 = 한미 군 당국이 2일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 고도화에 대응해 기존 작전계획(작계)을 최신화하기로 합의했다.

핵 탑재가 가능한 대륙간탄도미사일(ICBM)과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극초음속 미사일, 각종 단거리 전술탄도미사일 등을 개발한 북한의 핵·미사일 능력에 대응하는 강력한 수단이 반영된 작계가 수립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