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투데이TV]'학교2021' 황보름별X서희선, 애증 관계→속마음 털고 화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정혜연 기자]황보름별과 서희선이 안방극장에 특별한 울림을 선사한다.

2일(오늘) 밤 9시 30분 방송되는 KBS 2TV 수목드라마 ‘학교 2021(극본 조아라, 동희선/ 연출 김민태, 홍은미/ 제작 래몽래인, 킹스랜드) 4회에서 강서영(황보름별 분)과 고은비(서희선 분)는 서로의 상처를 보듬으며 시청자들에게 뭉클함을 안길 예정이다.

앞서 아이돌 연습생을 그만두게 된 고은비는 번화가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던 도중 강서영을 만나게 됐다. 고은비는 걱정과 충고가 담긴 말을 내뱉는 강서영에 불안한 표정을 지어 보여 보는 이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애증의 관계인 강서영과 고은비의 은근한 대립이 이어지는 가운데, 2일(오늘) 공개된 스틸에는 고은비를 찾아 나선 강서영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고은비의 연락 두절 소식을 접한 강서영은 그녀를 찾기 위해 여기저기를 뛰어다닌다고.

이어 강서영은 두 사람의 추억이 담긴 장소에서 고은비를 발견 후 안도의 한숨을 내쉰다. 강서영을 향해 싸늘한 반응을 내비치던 고은비는 그녀만의 위로에 이내 속마음을 털어놓으며 눈시울을 붉힌다고. 과연 강서영과 고은비가 간직한 과거는 무엇인지, 또 아무에게도 말하지 못했던 고은비의 비밀이 무엇일지 두 사람의 특별한 우정에 호기심이 커지고 있다.

‘학교 2021’ 제작진은 “지금까지는 딱 잘라 설명하기에는 복잡하고 미묘한 강서영과 고은비의 관계가 그려졌다면, 오늘 방송에서는 두 청춘이 서로를 위로하고 의지하며 현실을 이겨나가는 모습이 그려질 예정이다. 감정 표현에 서툰 10대들이 선사할 뭉클한 울림에 주목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전했다.

KBS 2TV 수목드라마 ‘학교 2021’ 4회는 2일(오늘)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제공 : KBS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