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SK(주), 장동현 대표 부회장 승진 등 2022 임원인사 단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글로벌 M&A 등을 통해 기업가치 높여

조선일보

장동현 SK(주) 대표이사 부회장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K그룹 지주사인 SK㈜가 2일 장동현 대표의 부회장 선임을 비롯한 2022년 조직개편과 임원인사를 발표했다. 조직개편은 첨단소재, 그린(Green), 디지털(Digital), 바이오(Bio) 등 4대 핵심 사업 중심의 투자전문 조직구조를 안정화하고 투자센터별 전문 역량을 고도화하는 차원에서 단행됐다.

장동현 사장은 투자전문회사로서 SK㈜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다양한 투자와 글로벌 M&A(인수·합병) 등을 통해 기업가치를 높인 점이 평가받으면서 부회장으로 승진했다. SK㈜ 관계자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의 적극적인 추진을 통해 SK㈜의 경영시스템 혁신도 주도해 왔다”고 말했다.

한편, SK㈜는 최근 합병한 SK머티리얼즈 지주부문을 SK㈜ 내 CIC(사내 독립 기업·Company-In-Company) 형태의 ‘SK㈜ 머티리얼즈’로 두고 첨단소재 투자센터와의 시너지를 높이기로 했다. SK㈜는 또 이번 개편에서 첨단소재 투자센터와 디지털 투자센터 내에 ‘Tech(테크) 담당’과 ‘Global(글로벌) 담당’ 조직을 각각 신설했다.

SK㈜ 관계자는 “SK㈜는 투자전문회사로서 최적의 조직구조를 갖추고 각 투자센터의 전문역량을 강화함으로써 기업가치 제고 성과를 구체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조재희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