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SK㈜, 장동현 부회장 승진..신규 임원 7명 선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장동현 SK㈜ 대표이사 부회장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K㈜는 장동현 사장이 부회장으로 승진하고, 투자전문 조직구조를 강화하기 위한 내용을 담은 2022년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를 2일 발표했다.

SK㈜ 관계자는 "이번 조직개편은 2021년 구축한 첨단소재·그린(Green)·디지털(Digital)·바이오(Bio) 등 4대 핵심 사업 중심의 투자전문 조직구조를 안정화하고 각 투자센터별 전문 역량을 고도화함으로써 파이낸셜스토리 실행력을 강화하는 것이 핵심"이라고 밝혔다.

먼저 장동현 사장은 부회장으로 승진한다. 장 부회장은 투자전문회사로서 SK㈜의 정체성을 확립하고, 4대 핵심사업을 중심으로 다양한 투자와 글로벌 인수합병(M&A) 등을 통해 기업가치를 제고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적극적인 ESG 경영 추진을 통해 경영시스템 혁신도 주도했다.

한편 SK㈜는 최근 합병한 SK머티리얼즈 지주부문을 SK㈜ 내 CIC(사내 독립 기업) 형태의 'SK㈜ 머티리얼즈'로 두고 SK㈜ 첨단소재 투자센터와의 시너지를 제고한다. SK㈜ 머티리얼즈는 사업개발센터, BM혁신센터, 글로벌테크(Global Tech)센터 등 3개 센터 체제로 운영된다.

SK㈜는 4대 핵심 사업에 집중하기 위해 올해 초 실시한 조직구조 개편의 성과를 기반으로, 각 투자 영역의 전문성을 대폭 강화한다. 글로벌 투자환경의 변화와 트렌드에 선도적으로 대응하고 각 사업 영역의 투자 전문성을 제고하기 위해 첨단소재 투자센터와 디지털 투자센터 내에 테크(Tech) 담당과 글로벌(Global) 담당 조직을 각각 신설했다. 테크 담당은 첨단소재 투자센터가 투자한 포트폴리오 간의 기술적 시너지 향상을 담당하고, 글로벌 담당은 디지털 투자센터의 글로벌 투자 기회를 발굴하고 네트워킹을 전담하게 된다.

이번 인사를 통해 신규선임된 임원은 7명이다. 첨단소재 투자센터와 디지털 투자센터에서 각 2명, 바이오 투자센터와 재무부문, SK리츠운용에서 각 1명의 신규임원을 배출했다.

SK㈜ 관계자는 "SK㈜는 투자전문회사로서 파이낸셜스토리 실행을 가속화하기 위해 최적의 조직구조를 갖추고 각 투자센터의 전문역량을 강화함으로써 기업가치 제고 성과를 구체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장동현 #SK 임원인사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