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확진자 이틀째 5천명대…확진·위중증 또 최대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확진자 이틀째 5천명대…확진·위중증 또 최대치

[앵커]

코로나19 확산세가 갈수록 커지고 있습니다. 신규 확진자 수가 하루 만에 또 최대치를 경신했는데요.

국내 첫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 감염이 확인된 가운데 위중증 환자 수도 730명대로 역시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김지수 기자입니다.

[기자]

국내 코로나19 확산세가 갈수록 거세져 어제 하루 나온 신규 확진자가 5,266명에 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