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스타와의 인터뷰

'술도녀' 한선화 "SNS서 인기 실감…지연이 당당함 닮고파" [엑's 인터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하지원 기자) 한선화가 '술꾼도시여자들' 종영 소감을 전했다.

한선화는 2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엑스포츠뉴스와 만나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이하 '술도녀')의 종영 인터뷰를 진행했다.

티빙 오리지널 '술꾼도시여자들'은 미깡 작가의 다음 웹툰 '술꾼도시처녀들'을 원작으로 해 동갑내기 세 친구의 우정을 그린 작품이다.

극중 한선화는 지칠 줄 모르는 오버 텐션과 하이톤을 자랑하는 요가 강사 한지연 역을 맡았다. 한선화는 한지연 캐릭터를 통해 속 깊은 내면과 통통 튀는 외면을 동시에 보여주며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한선화는 "예상하지 못했던 큰 관심과 사랑을 받으면서 종방할 수 있어서 너무 감사한 마음이고 기분 좋게 끝내니까 보람차다"며 "한 여름에 고생하면서 땀 흘려가면서 촬영했는데 모든 분들이 행복해하실 것 같아서 뜻깊다"고 종영 소감을 전했다.

폭발적인 인기에 대해 한선화는 "초반에는 체감을 잘 못했는데 주변에서 연락을 많이 주시고 정말 많은 분들이 다 봐주신 것 같아서 점점 체감을 하고 있다. SNS.에 들어가면 제가 뜨길래 그때 실감을 했던 것 같다"며 감사함을 전했다.

그러면서 한선화는 "지연이가 너무 당당하지 않냐. 오해 살 수 있는 말들을 너무 자신 있게 타당성 있게 내뱉는 모습을 닮고 싶다. '인생은 지연이처럼'이라는 말들이 있더라. 그런 지연이를 연기할 수 있어서 너무 뿌듯했다"고 말했다.

사진=키이스트

하지원 기자 zon1222@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