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질병과 위생관리

울산, 밤사이 14명 확진···해외입국 1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존 확진자 접촉 9명·감염경로 불분명 4명·해외 입국 1명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울산시는 밤사이(1일 오후 6시~2일 오전 10시) 코로나19 확진자가 14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14명 중 9명은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다. 부산과 서울 등 경기도 양평, 충남 예산 등 외부 확진자의 접촉자가 4명이며, 나머지는 지역 내 접촉자다.

4명은 감염경로가 불분명한 ‘조사 중’ 확진자다.

1명은 지난달 29일 캄보디아에서 입국한 해외 감염자다.

신규 확진자를 지역별로 보면 중구 5명, 남구 3명, 동구 5명, 북구 1명이다. 이들은 울산 5672~5685번으로 지정됐다.

울산시는 신규 확진자의 거주지를 방역 소독하고, 추가 이동동선과 접촉자를 파악하는 등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울산=장지승 기자 jjs@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