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한약품, 주가 낙폭과대와 코로나 확진자 감소 수혜-이베스트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4만원’

[아이뉴스24 고종민 기자] 이베스트투자증권은 2일 대한약품의 주가 낙폭 과대와 코로나19 확진자 감소 수혜 이슈를 주목해야 한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4만원’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대한약품은 기초 수액제 생산기업이다. 매출액은 인구 고령화에 따른 병원의 입원일 수 증가로 우상향 하는 그림을 그려왔다. 다만 최근(2020년 이후) 코로나로 인한 병원 입원일 수 감소 영향으로 성장세가 주춤한 상황이다. 앞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줄어들고 확진자수가 감소할 경우, 대한약품은 수혜를 받는 기업으로 꼽힐 전망이다.

아이뉴스24

서울 중구 서울역 광장에 설치된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QR코드로 접수를 하고 있다. 이베스트투자증권은 2일 대한약품의 주가 낙폭 과대와 코로나19 확진자 감소 수혜 이슈를 주목해야 한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4만원’을 유지한다고 밝혔다. [사진=홍수현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정홍식 이베트스투자증권 연구원은 “대한약품의 밸류에이션(기업가치평가, Valuation)는 2022년 추정실적 기준 주가수익배율(PER) 6.6배, 주당순자산비율(PBR) 0.7배, 자기자본이익률(ROE) 11.7% 수준”이라며 “과거 경험상의 대한약품 PER 밴드는 6.7배에서 15.1배, PBR밴드는 1.1배에서 2.1배”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 PER, PBR 밸류에이션은 2019년에 기록했던 역사적 하단보다 낮은 위치로 메리트가 높아진 상황”이라며 “특히 지금은 코로나 이슈가 장기화하면서 밸류에이션 하단 수준을 유지하다가 최근 급락으로 하단 아래로 내려간 것”이라고 설명했다.

/고종민 기자(kjm@inews24.com)


[ⓒ 아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