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승아, ‘119원의 기적’ 홍보대사 발탁…재능기부로 나눔 동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배우 오승아가 인천소방본부 ‘119원의 기적’ 홍보대사로 발탁, 나눔 프로젝트에 동참한다.

오는 12월 3일 오후 인천소방본부에서 흔쾌히 재능기부에 나선 오승아의 119원의 기적 홍보대사 위촉식이 진행된다.

'119원의 기적’은 소방관들이 재난현장에서 마주쳤던 안타까운 사연을 가진 피해자에게 희망을 주고자 하루에 119원씩 기부하는 프로젝트이다.

매일경제

배우 오승아가 인천소방본부 ‘119원의 기적’ 홍보대사로 발탁됐다. 사진=스타휴엔터테인먼트


2019년 8월 소방관들의 자발적 참여로 시작되어 인천지역 기업들과 각계 각층의 시민들이 동참해 현재 총18개의 기업·단체를 포함해 4,200여명이 프로젝트에 참여하고 있다.

특히 ‘119원의 기적’ 프로젝트에 많은 사람들이 동참해서 어려운 이웃에게 좀더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오승아가 홍보대사로 재능기부에 나선 것.

한편 오승아는 MBC 일일드라마 ‘두 번째 남편’에서 오빠를 제치고 제과회사를 차지하기 위해 아버지가 인정한 문상혁(한기웅 분)과 결혼하는 등 자신의 야망을 위해서라면 어떤 일이든 망설이지 않는 윤재경 역으로 출연 중이다.

[손진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