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SKT, 신규 T멤버십 출범 기념 프로모션… T데이 혜택 2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K텔레콤은 개인의 소비 패턴에 따라 기존 할인 방식 또는 적립 방식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새로운 ‘T멤버십 2.0’을 1일 앱 업데이트와 함께 출범하고, 프로모션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새로운 T멤버십은 파리바게뜨, CU, 아웃백 스테이크하우스 등 기존 제휴사와 혜택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폴바셋, 피자헛, 그린카 등 대형 제휴처를 새로 추가해 제휴처를 대폭 늘렸다. 기존의 할인형을 기본으로, 고객이 포인트를 쌓아 나중에 해당 포인트로 할인을 받는 적립형을 선택해 이용할 수 있다. 적립 포인트의 정식 명칭은 T+포인트(티플러스포인트)로 정해졌다.

멤버십 유형은 고객이 본인의 소비 패턴에 따라 월 1회, 최대 연 12회까지 자유롭게 변경할 수 있어 멤버십 서비스를 계획적으로 쓸 수 있다. 또 고객이 적립형 멤버십을 통해 쌓아 둔 포인트는 할인형 멤버십으로 바꾸더라도 사라지지 않는다.

SKT는 새로운 T멤버십 출시를 기념하는 차원에서 12월과 1월 두 달간 ‘T Day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고객들은 기존 1달에 1주(월~금)만 이용할 수 있었던 T Day 주간 혜택을 2주간 이용할 수 있다.

12월 한 달간 T멤버십 앱에서 ‘우주패스 all’에 가입할 경우 T+포인트 1만포인트 제공 이벤트도 진행된다.

이 밖에도 SKT와 신한카드가 손을 잡고 T멤버십과 우주패스에 특화된 ‘T우주 신한카드’를 출시한다.

윤재웅 SKT 구독마케팅담당은 “고객 혜택 확대를 목표로 오랜 준비를 거쳐 새로운 T멤버십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객에게 제공하는 혜택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고객에게 사랑받는 최고의 멤버십으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건호 기자 scoop3126@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