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국내도 '오미크론 변이'에 뚫렸다...40대 부부 포함 5명 확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에 감염된 국내 첫 사례가 확인됐습니다.

나이지리아를 다녀온 40대 부부와 지인 등 모두 5명인데요.

상황이 심각해지면서 정부는 국내 전파를 최대한 막기 위해 입국하는 확진자 전체로 변이 검사를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보도에 김현우 기자입니다.

[기자]
국내 첫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는 모두 5명입니다.

당초 감염 의심자로 분류됐던 40대 부부와 30대 지인 1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