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20개월 아기 성폭행·학대 살해 양부 사형 구형...시민단체 "최고형 선고해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생후 20개월 아기를 끔찍하게 학대해 숨지게 한 20대 양아버지에게 검찰이 사형을 구형했습니다.

재판을 방청한 시민단체는 환영의 뜻을 밝히면서, 법원 역시 최고형을 선고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양동훈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7월, 대전에 있는 한 다세대주택에서 20개월 아기가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작은 몸에 끔찍한 학대 흔적들을 간직한 채 아이스박스에 담겨 있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