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노래도 '돌직구'처럼…'팬심' 자극하는 최준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프로야구 롯데 신인 최준용 투수가 SBS 유튜브 채널 '야구에 산다'에 출연해 숨겨둔 음악적 재능을 마음껏 뽐냈습니다. 아쉽게 신인왕을 놓쳤지만 노래 실력은 가요대상 감이네요.

이성훈 기자입니다.

<기자>

롯데의 2년 차 신인 최준용은 강력한 돌직구를 앞세워 역대 신인 최다인 20홀드에 2점대 평균자책점으로 KIA 이의리와 치열한 신인왕 경쟁을 펼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