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상] 새벽 빈 공장서 '탕탕탕'…흉기 위협 무단침입자 실탄 제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연합뉴스) 새벽에 흉기를 소지한 채 남의 공장에 무단 침입했다가 출동 경찰관에게 흉기를 휘두르며 저항하던 남성이 결국 실탄을 맞고 붙잡혔습니다.

1일 오전 4시 51분께 경남 김해시 진례면의 한 공장에 A(50)씨가 무단침입해 잠금장치를 부수고 사무실로 들어가려 하자 회사 직원이 사내 CCTV로 이를 발견하고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출동한 경찰관 2명이 검문하자 A씨는 들고 있던 흉기로 위협하기 시작했는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