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전남 사랑의 온도탑 제막…89억 원 모금 목표로 힘찬 출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노컷뉴스

전라남도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라남도 제공전라남도는 1일 '나눔, 모두를 위한 사회백신'이라는 주제로, '희망 2022 나눔캠페인'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전남도청 윤선도홀에서 열린 '희망 2022 나눔캠페인' 출범식에는 김영록 전남지사와 김한종 전남도의회 의장, 노동일 전남공동모금회장, 장석웅 전남도교육감 등 주요 기관․단체장, 기업 대표 등 80여 명이 참석했다.

김영록 지사의 '희망메시지 전달'로 시작된 이 행사는 기부금 전달식, 아너소사이어티 신규회원 가입식, 배분금 전달식, 온도탑 제막식 순으로 진행했다.

이날 기부금 전달식은 목포 성균관어린이집 아동들과 천용호 한국수력원자력(주) 한빛원자력본부장의 기부로 캠페인의 힘찬 출발을 알렸다.

특히 어린이들이 한푼 두푼 작은 정성으로 모은 기부금을 저금통에 담아 전달하고 이에 화답해 열매안마봉을 선물했다.

또 기부 참여 분위기 조성을 위해 아너소사이어티 회원의 신규 가입식과 핸드프린팅 동판 전달식도 이뤄졌다.

전남 사랑의 온도탑은 2022년 1월 31일까지 도청 광장에 세워지며 목표 모금액인 89억 원이 다 모이면 100℃까지 올라간다. 1℃는 목표액의 1%인 8900만 원이다.

김영록 지사는 "올겨울은 평년보다 더욱 춥다고 해 소외계층에게는 특히나 더 힘든 시기가 될 것"이라며 "따뜻한 마음으로 어려운 이웃에게 사랑과 희망을 나누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