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케이조선, 메탄올 추진 탱커선 설계… 美선급협회서 인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비즈

김성훈 미국선급협회 한국대표(왼쪽)와 고태현 케이조선 기술부문장이 AIP 인증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케이조선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케이조선(옛 STX조선해양)이 미국선급협회(ABS)로부터 메탄올 연료 추진 중형 탱커선에 대한 기본설계 인증(AIP)을 획득했다.

1일 케이조선에 따르면 지난달 19일 AIP 인증에 이어 이날 인증식을 진행했다. 양사는 앞서 올해 7월 공동 개발 프로젝트 협약(JDP)을 체결했는데, 케이조선이 메탄올 추진 선박의 설계를 담당하고 ABS 선급은 설계도면에 대한 검토와 승인을 맡았다. 안전성 검증을 위하여 지난 9월 28일 ABS 산하 전문기관에 의뢰해 관련 전문가들과 함께 위험성 평가 워크숍을 수행했다.

케이조선이 친환경 선박 개발에 나서는 이유는 국제해사기구(IMO)의 환경 규제 강화에 따라 차세대 친환경 선박의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서다. 오는 2023년부터는 신조선이 아닌 운항 중인 선박에도 온실가스 배출 규제가 적용된다. 선주들은 환경 규제를 만족하기 위하여 친환경 연료 추진 선박으로의 개조 또는 신조를 진행할 전망이다.

메탄올 연료는 액화천연가스(LNG) 대비 운송 및 보관이 용이한 점이 특징이다. 높은 수소 전환효율, 안전성, 저온 운전 특성 등의 장점을 가지고 있다. 또 배출가스 저감 효과가 탁월해 선주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 주요 엔진 업체에서는 메탄올 추진 엔진을 상용화해 건조 실적이 증가하는 추세다.

이날 AIP 인증서 수여 행사에 참석한 고태현 케이조선 기술부문장은 “메탄올 추진 중형 탱커 AIP는 시작에 불과하며 향후에는 액화석유가스(LPG), 암모니아, 수소 등 친환경 연료 추진 선박에 대한 연구 개발을 지속적으로 수행해 미래의 먹거리를 차질없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김우영 기자(young@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