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게임위, '2021 게임정책 세미나' 10일 개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게임물관리위원회(위원장 김규철)가 10일 오후 2시부터 '2021 게임정책 세미나'를 개최하고 온라인으로 중계한다. 게임위 주최/주관, 문화체육관광부 후원으로 진행된다.

전자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팬데믹 이후 변곡점을 맞이하고 있는 게임 산업 주요 이슈를 다루고 국민과 민·관 전문가들과 함께 합리적인 게임정책 수립 방향을 모색하고자 마련됐다.

제1세션으로 게임정책 연구기반 마련을 위한 '게임 등급분류 및 사후관리 기초조사' 관련 발표(유진호 한국고객만족경영학회 센터장)에 이어 제2세션으로 '메타버스와 게임의 쟁점 및 향후과제'를 주제(박형준 성균관대 교수)로 게임산업 패러다임 변화와 미래전략을 살펴볼 예정이다. 또한, 좌장에는 이인원 교수(서울시립대)와 토론자에는 오지영 변호사(법률사무소 로앤코), 조경훈 교수(한국방송통신대)가 참여해 게임트렌드 변화와 게임정책에 관한 제언과 토론을 한다.

김규철 게임위원장은 “코로나-19 이후 게임은 단순한 놀이, 오락을 넘어 사회적 소통교류수단으로 주목받고 있다”며 “세미나를 통해 게임시장의 메가트렌드를 선제적으로 파악하고 선도해나갈 수 있도록 게임 정책에 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루어 질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현수기자 hsool@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