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장영상] "확진자 5천 명 대 초반 예상...오미크론 유입 차단 총력 대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코로나19 확산세가 꺾이지 않으면서 위중증 환자가 엿새 연속 6백 명대를 기록하고 있습니다.

전국의 중증환자 병상 가동률이 80%에 육박했고, 특히 환자가 몰린 서울은 이미 90%를 넘어선 상황입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현장으로 가보겠습니다.

[전해철 /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2차장]
12월 첫날인 오늘 확진자 수가 많이 늘어서 5000명대 초반에 이를 것으로 보입니다. 어제까지 위중증환자 수는 700명대 수준이며 수도권 지역을 중심으로 병상 가동률이 상승하고 배정 대기도 증가하고 있는 상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