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오미크론 우려…홈쇼핑업계 해외여행 상품 방송 취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CJ온스타일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헤럴드경제=오연주 기자] 지난달 본격적으로 해외여행 상품 판매 재개에 나섰던 홈쇼핑업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오미크론 변이 확산 우려에 다시 해외여행 상품 판매 방송을 취소하고 있다.

1일 홈쇼핑 업계에 따르면 롯데홈쇼핑은 5일로 예정됐던 유럽 여행 패키지 상품 판매 방송을 취소했다. 12일로 예정된 해외여행 상품 판매 방송도 제주 등 다른 국내 호텔 숙박권 상품 방송으로 대체하기로 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달 29일부터 이달 5일까지 여행상품 편성을 제외한 상태다. 이후에도 여행 상품은 향후 1~2주 사태 추이를 지켜보며 유동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롯데홈쇼핑은 해외여행 상품 방송을 편성하더라도 괌 등 안전국가 위주로 편성할 계획이다.

CJ온스타일 역시 5일로 예정됐던 유럽 베스트 패키지여행 판매 방송을 취소했으며, 다음주 해외여행 상품 방송의 취소 가능성도 높은 상태다. 현대홈쇼핑은 일단 다음달 7일까지는 해외여행 상품 방송 계획이 없는 상태다. 향후 방송은 상황을 보며 협력사와 일정을 조율할 예정이다.

홈쇼핑업계는 코로나 4차 대유행 등으로 지난 6월께부터 해외여행 상품을 중단했으나, 4개월여만인 지난 10월말부터 해외여행 상품을 재개한 터라 이번 사태를 예의주시하고 있다.

특히 지난달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 조치 시행을 전후해 해외여행 수요가 살아나면서, 실적도 좋은 상황이다. 지난달 14일 판매한 롯데홈쇼핑의 지중해 특집전 방송과 28일 방송한 터키 패키지는 예약 건수가 각각 약 5000건에 이르는 등 방송 때마다 3000건 이상 예약됐다.

oh@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경제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