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부산으로 간 이준석 '제2 옥새 파동'?…국민의힘 갈등 고조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공식 일정을 무기한 취소하고 갑자기 사라진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어제(30일) 오후 부산으로 이동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대통령 선거가 이제 100일도 채 남지 않은 상황인데 당 대표가 당무를 거부하는 이례적인 상황이 발생했습니다. '제2의 옥새 파동'이라는 분석도 나오는데 선거대책위원회 구성을 둘러싼 국민의힘 내부 갈등이 고조되고 있습니다.

유미혜 기자가 보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