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LA서 취미생활 중인 BTS…놀이공원‧농구경기장·식당 목격담 쏟아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선일보

방탄소년단(BTS) 진/방탄소년단 트위터


방탄소년단(BTS) 멤버들의 모습이 놀이공원, 농구경기장 등 미국 로스앤젤레스(LA) 곳곳에서 포착됐다.

2년 만의 대면 콘서트를 위해 LA를 방문한 BTS 멤버들은 콘서트 전후 여유시간을 활용해 각자의 취미생활을 즐겼다.

멤버 진은 지난달 30일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놀이공원 ‘식스플래그’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그는 여러 장의 사진을 공개하고, “식스플래그에서 사귄 친구가 아이스크림 선물해줌”이라는 글을 적기도 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슈퍼맨 로고가 새겨진 망토를 두르고 브이 포즈를 취한 그의 모습과, 한 손에 아이스크림이 담긴 접시를 들고 있는 모습 등이 담겼다.

멤버 슈가는 지난달 26일(현지시각) 미국프로농구(NBA) 경기장 관중석에서 포착됐다.

미국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는 슈가가 미국 프로농구팀 LA 클리퍼스와 디트로이트 피스턴스 경기를 보기 위해 LA 스테이플스 센터를 찾았다고 보도했다.

당시 슈가는 111구역 A열에 앉았으며, 비니와 마스크를 착용한 채 조용히 관람을 마치고 돌아간 것으로 알려졌다.

이밖에도 한인식당을 찾은 BTS 멤버들의 목격담이 전해지기도 했다. 현지 거주중이라고 밝힌 한 네티즌은 “지민, 정국, 제이홉이 조용히 대화하고 식사하고 있었다. 실제로 가까이에서 보니 정말 좋았다”고 했다.

한편 BTS는 지난달 27~28일 LA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퍼미션 투 댄스 - 스테이지 인 LA’ 콘서트를 열었다. 이들은 이틀 간 휴식을 취한 뒤, 이달 1~2일 다시 팬들 앞에 선다. 2일 공연은 온라인 생중계된다. 3일에는 미국 대형 음악축제인 ‘징글볼 투어’ 무대에도 오를 예정이다.

[김가연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