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네이버 제페토, 2200억원 투자 유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글로벌 서비스 확대에 따른 사업 투자와 인재 채용 활용 계획"

(지디넷코리아=안희정 기자)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를 운영하는 네이버제트가 2천200억원 규모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30일 공시했다.

투자는 소프트뱅크, 미래에셋캐피탈, 미래에셋컨설팅, 네이버웹툰과 다양한 엔터테인먼트사들이 참여했다. BTS 소속사인 하이브를 비롯해 YG, JYP 등이다. 업계에서는 제페토와 엔터사의 협력으로 앱 안에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네이버제트 측은 "투자금은 글로벌 서비스 확대에 따른 사업 투자와 인재 채용에 활용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지디넷코리아

제페토



네이버제트는 이날 게임사 슈퍼캣과 메타버스 플랫폼 개발과 서비스를 위해 조인트 벤처 젭을 설립하는 투자계약을 완료했다고 밝히기도 했다. 이와 함께 사명과 같은 이름의 메타버스 플랫폼 젭 베타버전도 공개했다. 슈퍼캣은 유니크한 도트 그래픽 노하우를 바탕으로모바일 MMORPG 바람의나라: 연을 개발한 게임사다. 또한 게임 제작 툴인 '네코랜드'를 서비스하며 오픈 플랫폼 운영 경험을 쌓은 바 있다.

안희정 기자(hjan@zdnet.co.kr)

<© 메가뉴스 & ZDNET, A RED VENTURES COMPANY,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