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나이지리아 방문 부부 등 4명 '오미크론' 의심…검사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정부는 나이지리아를 방문한 인천에 사는 부부가 코로나19의 새로운 변이인 오미크론 감염으로 의심돼 변이 확정을 위한 전장유전체 분석 등의 검사를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40대인 이 부부는 지난 달 28일 모더나 백신 접종을 완료한 뒤 나이지리아를 방문했으며, 귀국 후인 지난 25일 검사 결과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확진 후 접촉자 추적 관리 과정에서 지인 1명과 동거 가족 1명이 추가로 확진된 것으로 확인됐으며, 검사 결과는 내일 오후에 나올 예정입니다.

[유숙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