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위드 코로나' 단계적 시행

[코로나19] 오후 9시까지 신규 확진자 3857명… 내일 5000명 넘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주경제

불 밝힌 선별검사소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30일 밤 서울역 광장에 마련된 중구 임시선별검사소에서 한 시민이 검사를 받고 있다. 이날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전국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2천473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1천811명)보다 662명 증가했다. 2021.11.30 utzza@yna.co.kr/2021-11-30 20:38:33/ <저작권자 ⓒ 1980-2021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30일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4000명 가까이 발생했다.

방역당국과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3857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날 동시간대 2641명보다 1216명 많은 수치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30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 수는 이보다 늘어 4000명대 후반을 기록하거나 5000명을 넘어설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이날 확진자가 나온 지역을 보면 수도권이 3009명(78%), 비수도권은 848명(22%)이다.

시도별로는 서울 1803명, 경기 880명, 인천 326명, 부산 135명, 경남 107명, 경북 97명, 충남 96명, 강원 83명, 대구 73명, 대전 49명, 전북 43명, 전남 40명, 충북 37명, 광주 29명, 제주 27명, 세종 20명, 울산 12명 등이다.
김경은 기자 gold@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