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하 추위에 4살 딸 버린 엄마…처음 본 남성과 공모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네 살짜리 딸을 도로에 버리고 간 30대 엄마가 조금 전에 구속됐습니다. 온라인 게임에서 만난 남성이 "아이 키우는 게 힘들면 버리게 도와주겠다"고 말해서 이런 일을 벌였다고 진술했습니다. 공모한 이 20대 남성도 구속됐습니다.

송우영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 26일 밤 10시 쯤, 경기도 고양시 한 이면도로 근처에서 네 살짜리 여자 아이가 발견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