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與 "조동연 관련 강용석 주장 전혀 사실 아냐..강력 법적 조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조동연 공동상임선대위원장과 관련한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 강렬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데일리

(사진=국회사진기자단)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진욱 선대위 대변인은 30일 기자들에게 보낸 메시지에서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행위에 대해서도 강력한 법적 조치를 해나갈 것”이라고 했다.

이어 “더불어민주당 중앙선거대책위원회는 이에 대해서 강력한 법적 대응을 할 것”이라며 “또한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행위에 대해서도 강력한 법적 조치를 해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용석 변호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이재명 후보가 송영길 대표와 함께 상임선대위원장으로 임명한 조동연을 두고 제보가 쏟아지고 있다”는 글을 게재했다.

그러면서 “우선 이혼사유와 관련한 제보를 소개한다”며 “워낙 육사 출신들 사이에 알려진 내용이라 너댓군데를 통해 크로스체크(확인) 했는데 거의 비슷하게 알고 있더군요”라고 주장했다.

강 변호사는 이와 함께 조 교수의 이혼 사유가 담긴 출처가 확인되지 않은 글을 공유했다.

육군사관학교 출신의 조 교수는 30대 워킹맘이자 군사·우주산업 전문가다. 외부 인사로는 처음으로 이재명 캠프에 합류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