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우성·고경표 코로나 확진…백신 1·2차 접종 후 돌파감염 추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양진영 기자 = 배우 정우성, 고경표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정우성 소속사 아티스트 컴퍼니 측은 30일 "정우성이 29일 밤 코로나19 확진 통보를 받고 현재 자가격리 중이다"고 밝혔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이한결 기자 = 배우 정우성이 23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강철비2: 정상회담'의 언론시사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남북미 정상회담 중에 북의 쿠데타로 세 정상이 북의 핵잠수함에 납치된 뒤 벌어지는 전쟁 직전의 위기 상황을 그리는 영화 강철비2는 오는 29일 개봉한다. 2020.07.23 alwaysame@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소속사에 따르면 정우성은 백신 1, 2차 접종을 마친 상태였으나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으며 돌파감염으로 추정되는 상황이다.

정우성은 지난 26일 제 42회 청룡영화상에 참석하며 다수의 접촉자가 발생한 만큼 영화계 관계자들은 차례로 검사에 나섰다.

이날 배우 고경표 역시 소속사를 통해 코로나19 확진 소식을 전했다. 정우성과 마찬가지로 백신 1, 2차 접종을 마치고도 양성 판정을 받았다. 고경표 측은 "모든 스케줄을 취소하고 자가격리 중"이라고 알렸다.

현재 고경표는 넷플릭스 영화 '서울대작전'(감독 문현성)을 촬영 중으로 일정에 다소 차질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jyyang@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