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남해고속도서 빗길 교통사고, 소 수송 차량 운전사 사망(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김해=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30일 오전 9시 27분께 경남 김해시 주촌면 양동리 남해고속도로 부산 방향 냉정분기점(JC) 부근 편도 4차선 도로를 달리던 2.5t 화물차와 제네시스 승용차의 접촉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소 4마리를 수송하던 화물차가 운전석 방향으로 전도돼 운전사 A(61)씨가 현장에서 숨졌다.

경찰은 빗길에 미끄러진 제네시스가 중앙분리대 충격 후 갓길 쪽으로 튕겨 나가다 화물차 뒷부분을 추돌한 것으로 추정했다.

소 도주나 차량 정체 등 2차 사고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은 "현재 폐쇄회로(CC)TV와 목격자 진술 등 통해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image@yn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