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배슬기, 61.2kg 찍고 큰일났다더니..♥심리섭과 럭셔리 레스토랑서 만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박서연 기자]


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

배슬기 인스타



방송인 배슬기가 남편 심리섭과 데이트를 즐겼다.

29일 배슬기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마지막 만찬이었다. 이제 안녕"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배슬기는 남편 심리섭과 청담동의 핫한 레스토랑을 찾은 모습이다. 두 사람은 격식을 차린 의상을 입고 분위기를 한껏 냈다.

앞서 배슬기는 최근 61.2kg라고 몸무게를 밝혀 화제를 모은 바. 이날 두 사람은 스테이크부터 파스타, 와인 등을 주문해 마지막 만찬을 즐겼다.

한편 배슬기는 지난해 11월 2세 연하 유튜버 심리섭과 결혼했다. 최근 종영한 SBS 일일드라마 '아모르 파티 - 사랑하라, 지금'에 출연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