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미크론' 변이 확산

WHO, 오미크론 변이 코로나 리스크 매우 높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지난 28일(현지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 요하네스버그 OR 탐보 국제공항에서 국제선 승객들이 탑승을 기다리고 있다.로이터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오미크론 변이 코로나 바이러스가 매우 위험하며 확산될 소지가 있다고 세계보건기구(WHO)가 경고했다.

29일(현지시간) WHO는 회원국들을 상대한 기술 브리핑에서 변이가 면역을 피할 가능성이 있으며 전염성도 강할 것으로 보인다며 매우 높은 수준의 글로벌 리스크가 우려된다고 밝혔다.

WHO는 앞으로 심각한 위험으로 이어질 수 있는 코로나19 확산이 곳곳에서 일어날 수 있다며 새로운 '우려 변이' 오미크론이 세계에 중대한 리스크가 되는 것으로 분석됐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여전히 이 변이 바이러스에 대한 불확실성과 미확인된 것 또한 많다며 아직 전문가들도 백신이 오미크론으로부터 얼마나 보호를 해줄지와 더 심각한지 등은 파악되지 못하고 있다고 WHO는 시인했다.

지금까지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집계한 초기 데이터에서는 다른 변이 바이러스에 비해 확산 속도가 빨라 새로운 대유행을 일으킬 가능성이 있는 것을 시사하고 있다.

현지에서 이 바이러스에 대한 경종을 처음 울렸던 의료 전문가는 그러나 확진자들의 증상은 “매우 가벼웠다”라고 말했다.

WHO는 회원국들에게 코로나19 확산 가능성에 대비해줄 것을 요구하며 특히 의료체계의 부담을 덜 수 있도록 계획을 세울 것을 당부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