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4주간 특별방역...거리두기 강화는 손 못 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정부가 코로나19 위험도를 '매우 높음'으로 평가하고, 일상회복 2단계 전환을 유보하기로 했습니다.

앞으로 4주간 특별방역대책을 시행하기로 했는데, 비상계획 발동이나 거리두기 강화안은 내놓지 못했습니다.

최명신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지난주 코로나19 종합 위험도는 이전 주 '높음'에서 '매우 높음' 한 단계 상승했습니다.

위중증 환자가 급증하면서 전국의 병상 가동률이 한계 상황에 이르자, 정부는 일상회복 2단계로의 전환을 유보하고 앞으로 4주간 특별방역대책을 시행하기로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