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아일랜드 리솜, 투명 이글루에서 낭만을 즐긴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일루글루 /사진=호반호텔&리조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호반호텔&리조트가 운영하는 충남 태안 안면도 아일랜드 리솜이 지난 22일 프라이빗하고 안전하게 겨울 바다의 낭만을 즐길 수 있는 투명돔 ‘일루글루’ 상품을 선보였다.

아일랜드 리솜의 시그니처 공간인 비치테라스 ‘아일랜드 57’에 들어선 일루글루를 이용할 경우 이른바 ‘한국의 코타키나발루’로 불리는 꽃지의 노을을 해변 1열 아늑한 공간에서 감상할 수 있는 특권을 누릴 수 있다.

일루글루 내에는 난방 기구와 의자 및 테이블, 무드램프 등 편의시설이 갖춰져 글램핑의 묘미까지 느낄 수 있다. 출시와 함께 소규모 모임과 가족단위 여행객의 관심과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이용 방식은 1부와 2부로 나뉘며, 낮 시간인 1부에는 일루글루 돔만 단독으로 대여 후 리조트 내 식음 상품이나 별도 음식을 반입해 이용할 수 있으며, 2부는 패키지 상품으로 투명돔과 특별 메뉴를 함께 이용할 수 있고 안면도 자연산 섭 등 제철 해물을 이용한 해물어묵탕, 그릴믹스 바비큐플레이트 등 4가지 중 메뉴 선택이 가능하다. 객실과 일루글루를 함께 이용할 수 있는 객실 패키지 상품도 선보였다.

한편, 12월 1일 국내 최장이자 세계 5번째 길이의 보령해저터널(6927km) 개통으로 보령 대천항에서 원산도를 거쳐 태안 영목항까지의 승용차 이동시간이 기존 90에서 10분으로 단축되면서 접근성이 대폭 개선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