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새로 나온 책] 사람냄새 가득한 시인의 에세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새로 나온 책, 오늘은 사람냄새 가득한 시인의 에세이를 소개합니다.

【 리포터 】

[얼음장 밑에서도 늘 물은 흐른다 / 홍승표 / 위]

경기관광공사 사장을 지낸 홍승표 시인의 수필집 <얼음장 밑에서도 늘 물은 흐른다>입니다.

공직 입문 후 1988년에 등단한 홍 시인.

나이들수록 글 쓰는 일이 조심스러웠다고 고백하며 '삶이 연륜을 더하면서 무르익듯, 글도 그렇다'는 것을 깨달았다고 말하는데요.

40여 년간의 공직생활과 7명의 도지사를 모신 경험, 4회 연속 '경기도청 베스트 간부 공무원'으로 선정된 이야기 등을 진솔하게 담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