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오늘의 사건·사고

서울 강북구 재래시장서 지인 흉기로 살해한 60대 구속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관주 기자] 서울 강북구의 한 재래시장에서 평소 알고 지내던 남성을 흉기로 찌르고 달아난 60대 남성이 구속됐다.

서울북부지법 정윤아 판사는 28일 살인 혐의를 받는 A씨에 대해 "주거가 명확하지 않고 도주 우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이날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A씨의 건강상 이유로 취소돼 서면심리로 진행됐다.

A씨는 지난 25일 오후 6시10분께 강북구 재래시장 도로에서 함께 담배를 피우던 피해자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옷 속에 숨겨둔 흉기를 꺼내 범행을 벌인 뒤 도주했으나, 출동한 경찰에 의해 인근에서 10분만에 체포됐다.

이관주 기자 leekj5@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