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놀토' 문별 "태연 덕분에 마마무 됐다...배경화면 주인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마마무 문별이 소녀시대 태연의 팬이라고 밝혔다.

27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 마마무 문별, 화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화사는 이날 파격적인 단발 머리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화사는 솔로 앨범을 발표한다고 알리며 타이틀 곡 'I'm a 빛'의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화사는 특히 본격적인 퍼포먼스에 앞서 신발을 벗고 자세를 잡았고, 노래 시작과 동시에 무대를 장악하는 카리스마를 선보였다.

한편 문별은 자신이 마마무가 되는 데 가장 큰 역할을 한 사람으로 태연을 꼽았다. 문별은 "태연 선배님은 제 핸드폰 배경화면을 책임진 사람"이라고 말했다.

문별은 이어 "(태연) 옆자리에 앉게 된 것을 후회하고 있다. 못 보잖나"라고 말하는 것은 물론 "가수의 꿈은 있지만 길은 몰랐다. 선배님을 보고 그 길을 따라다녔다. 아카데미도 다니고, 소녀시대 노래로 연습도 했다"고 팬심을 드러냈다.

[유은영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사진ㅣtvN 방송 화면 캡처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