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화장 후 자택 임시안치…이순자 "대신 사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화장 후 자택 임시안치…이순자 "대신 사죄"

[앵커]

전직 대통령 전두환 씨의 유해가 서울추모공원에서 화장을 마치고 자택에 임시 안치됩니다.

전씨 부인 이순자씨는 영결식에서 전 씨 재임 중 고통을 받은 사람들에게 남편을 대신해 사죄했습니다.

현장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합니다.

김예림 기자.

[기자]

네, 저는 서울 연희동 전두환씨 자택 앞에 나와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