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천수, ♥심하은 다이어트 동참…탱크톱 패션에 물개박수 환호 (브래드PT&GYM캐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브래드PT&GYM캐리' 이천수가 센스 넘치는 입담과 몸 개그를 자랑했다.

지난 26일 방송한 MBC 에브리원 '브래드PT&GYM캐리'(이하 '브래드PT')에서 이천수는 심하은의 다이어트와 바디 프로필 촬영에 동행했다.

이천수는 '브래드PT'의 첫 구독자로서 아내 심하은의 다이어트를 지원해왔다. 그는 이번에 심하은과 수영장을 방문해 고강도 유산소 PT를 받았다. 특히 이천수는 물 속에서 아쿠아 타바타, 점핑 스쿼트, 암 스윙 등의 동작을 우스꽝스런 몸짓으로 소화해 웃음을 자아냈다.

MC 이기광이 "물 속에서 운동하는 게 더 힘들 텐데 잘 한다"고 칭찬하자 이천수는 "스페인 호흡법을 활용했다"고 답해 예능감을 뽐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브래드PT' MC들은 이천수의 재치에 흠뻑 빠졌다. 영상에서 김길환 트레이너의 잘 생긴 외모가 나타나자 이천수는 "저 분과 내 카메라가 다른 거 아니냐"고 말해 MC들의 폭소를 유발했다.

또 이천수는 사랑꾼의 면모를 선보였다. 심하은이 식당에서 김길환 트레이너에게 "제주도에서 식사를 한 번 대접하겠다"고 말하자 이천수는 "내 대본에 없던 멘트다"라며 질투심을 표현했다. 아울러 이천수는 다이어트에 성공한 심하은이 보디 프로필 촬영장에 탱크톱을 입고 등장하자 물개박수로 환호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를 지켜보던 MC들은 이천수를 향해 "신났다 신났어"라며 "입꼬리가 귀에 걸렸다"고 언급해 심하은을 향한 깊은 사랑을 확인했다.

사진 = MBC 에브리원 방송화면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